인플레이션 압력과 완화적인 통화정책이 투자 전략을 세울 때 어렵게 만든다는 의견

최근 유럽 주요국 증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 증가를 주시하는 모습을 보이는 가운데, 코로나 19 감염 급증에 대한 경고가 경제 재개에 대한 낙관론을 상쇄하는 관점을 드러내면서 일제히 하락하는 모습입니다.


이어 뉴욕증시는 2분기 기업 실적과 강력한 소매판매 수치가 물가 상승에 대한 시장의 경계감을 누그러뜨리지 못하는 모습이 나타나면서, 투자자들은 인플레이션 급등에 대한 우려가 다른 긍정적 사안들을 능가하고 있다는 의견이 지배적입니다.


일각에서는 일자리 창출보다 치솟는 인플레이션에 근심을 나타내면서, 특히 중하층 소득 가구의 생활에 부담을 가중시키고 있다는 모습 등을 비롯한 소비 심리의 급격한 하락으로 기업 실적 호조와 소매 매출 증가를 압도하고 있다는 시선이 속출하는 상황입니다.

최근 증시 주도주가 부재한 상황에서 종목간 등락이 게릴라 식으로 전개되고 있는 만큼 특정 업종에 집중하는 대신포트폴리오의 분산 범위를 적극 확대해야 한다는 전망이 두드러져 투자하실 때 이 점 참고하시면 좋겠습니다.


이어 매크로 변수에 따른 증시 설명력이 이전보다 낮아졌기 때문에 실적개선 및 대차대조표 건전성 같은 퀄리티가있는 사실이 주가 설명력을 높인다는 분석이 제기되어 자신만의 포트폴리오 수정하실 때 이 점 참고하시면 좋을 것같습니다.

한편 연준의 완화적 통화정책은 유지될 것이라는 시선이 나와 경기 민감주로 이동했던 시선이 다시 성장주로 쏠리고 있어, 현 인플레이션 압력과 완화적인 통화정책이 투자 전략을 세울 때 어렵게 만든다는 의견이 나와 이후 상황을지켜보시면서 대응하시면 좋을 듯 보입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