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미국증시의 특징을 보면 실적개선 기대가 높은 일부 기술주가 강세를 보였습니다.

최근 유럽 주요국 증시는 연방준비제도 위원들이 정책에 별다른 변화를 주지 않을 것으로 전망하면서도 채권 매입프로그램을 단계적으로 축소하는 테이퍼링에 대해 주시하면서 혼란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이어 글로벌 시장은 앞으로 열릴 연방공개시장위원회 정례회의를 앞두고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일단 연준이 이번회의에서 별다른 조치를 취할 가능성은 극히 낮지만, 금리와 인플레이션, 경제 전망 등에 대한 발언은 증시를 움직일수 있다는 의견이 지배적입니다.


일각에서는 뉴욕증시 지수가 사상 최고치 행진을 벌이고 있는 것은 10년물 미 국채 금리가 안정세를 보인 것이 금리에 민감한 성장주들의 상승세를 뒷받침하고 있다는 시선이 속출하는 상황입니다.

한편 미국 국채금리가 안정세를 보였으며, 금리에 민감한 성장주들의 상승세를 뒷받침하고 있고 10년물 국채금리는상승했지만, 여전히 낮은 수준이라는 의견이 많습니다.

최근 미국증시의 특징을 보면 결국 실적둔화 소식이 불거진 금융주가 약세를 보였고 실적개선 기대가 높은 일부 기술주가 강세를 보였습니다.


한편 미국 소매판매, 산업생산, 생산자 물가 등 미국의 주요 경제 지표 발표가 집중되어 있는 만큼, 이를 둘러싼 관망심리가 외국인 수급에 영향을 주면서 전반적인 증시 상단을 제약할 것으로 전망한다는 의견이 많기에 투자하실 때이점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