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 PLUS를 활용한 주식투자 성공법 – 가치분석 투자론

MP PLUS를 활용한 주식투자 성공법 – 가치분석 투자론

기업의 최대 목표는 기업 이윤의 극대화이다.

돈을 버는 것이다. 그 기업이 돈을 얼마나 벌고 빌린 돈은 얼마나 되는지, 자산 은 얼마나 가지고 있는지 등을 알려면 재무제표를 들여다 보아야 한다. 가치 분석을 통하여 투자 가이드를 제공하는 회사들은 모두 이 재무제표를 기초로 분석하는 것이다.

우리는 전문가들처럼 재무제표를 분석할 능력도 필요도 없다. 그러나 재무제표 상의 반드시 알아야 할 것들을 짚어서 공부해 두는 것은 매우 의미가 있다. 재무제표란 기업의 영업실적이나 재무 상태를 기업의 외부 관계자들에게 알려주는 핵심적인 재무 보고의 형식이다. 재무제표에는 대차대조표와 손익계산서가 있는데 대차대조표로는 자산과 부채 그리고 자본을 확인하며 손익계산서로는 기업의 수익과 비용을 알 수 있으며 일정 기간동안의 순손익을 알 수 있다.

이 두가지 보고서를 가지고 안정성 비율과 부채비율, 성장성 비율, 활동성 비율, 생산성 비율, 시장가치 비율 등
으로 나누어 분석을 하여 종합적으로 가치 판단을 한다.

여기서 우리가 가장 관심있게 보아야 할 것은 ‘돈을 얼마나 버는 기업인가?’ 이다.

우선 손익계산서를 보자. 매출액가 영업이익 그리고 경상이익이 있는데 이중에서 경상이익은 기업이 장사를 해서 비용을 차감하고 남은 돈이다. 따라서 당기 순이익 중경상이익이 얼마나 차지하는가가 매우 중요하다. 당기 순이익이 그 회사가 돈을 얼마나 벌었는가를 알려주는 것이라면 영업이익이나 경상이익은 장사를 해서 번돈은 얼마나 되는가 이다. 따라서 중요한 의미가 있는 것이다.

기업은 장사를 해서 벌어들이는 돈 이외에도 다른 많은 현금 흐름이 있기 때문에 가장 핵심적인 영업에 대한 부분을 잘 살펴야 한다. 그 다음으로 대차대조표를 살펴보자. 자산대비 부채가 얼마나 되는 가를 파악해야 하는데 그중에서도 유동부채가 많은 것은 좋지 않다. 자본금과 증자를 통해 발생한 주식 발행 초과금도 확인해야겠지만 번 돈을 가지고 자본 준비금과 이익잉여금으로 분리한 금액을 살펴야 한다.

기업이 번 돈의 크기와 주가와의 관계


우선 주당순이익(Earnings Per Share)을 계산 해야한다. 주당 순이익은 당기순이익을 가중평균 주식수로 나눈 것이다. 즉 주당순이익(EPS)은 당기순이익 / 가중 평균 주식수이다. 여기서 가중평균 주식수라고 하는 것은 당기순이익에서 우선주배당금을 빼기 때문에 주식수도 우선주식을 빼는 것이며 증자가 있었을 수 있기 때문에 평균발행주식수를 계산하여 사용하는 것이다. 복잡하니까 여기서는 간단히 당기순이익 / 총 발행 주식수로 계산한다(주당순이익은 경제신문이나 가치분석 투자 편람에보면 나와 있으므로 따로 계산하지 않아도 된다).

다음으로는 주가수익비율( Price Earnings Ratio )은 매년 배당성향과 이익성장율이 동일하다는 가정하에 주가를 주당순이익으로 나눈 것이다. 즉 주가수익비율(PER)은 주가 / 주당순이익 이다. 따라서 주가수익비율은 배당성향이 클 수록 커지고 이익성장율이 클 수록 커진다. 이러한 주당순이익과 주가 수익비율이 계산되면 주가를 산출할 수 있다. 주가는 주당순이익에 주가수익비율을 곱한 것이다. 따라서 주당 순이익이 높으면 주가는 높아지고 주가수익비율도 높을 수록 주가는 높아진다. 같은 주당 순이익의 경우에 주가 수익비율이 높아지면 주가가 높아지는 것이다.

자산 가치는 양호한가


기업의 자산 상태가 양호한가도 중요한 분석 대상이다. 자산은 자기자본과 타인자본을 더한 것이다.(자산 = 자기자본 + 타인자본) 자기 자본은 자본금에 벌어들인 이익잉여금을 합한 것이고 (자본금 + 이익잉여금 )타인 자본은 부채이다. 순자산이란자산에서 부채를 뺀 것이다.(순자산 = 자산 – 부채) 즉 순수하게 그 기업의 돈을 말하는 것이다. 이것을 통해 주당 순자산을 구할 수 있다. 주당 순자산은 순자산을 발행주식수로 나눈 것이다.

(주당순자산 = 순자산 / 총발행주식 ) 주당 순자산이라는 것은 그 기업이 폐업을 할 때 1주당의 가치라고 생각하면 된다. 따라서 주당 순자산은 주가에 상당한 영향을 주며 이를 장부가치라고도 부르는 것이다. 주당 순자산이 10,000원인 기업은 회사가 당장 부도가 나도 1주당의 가치가 10,000원이라는 의미이므로 주가가 이상 급락을 하여 5,000원도 안되게 형성되고 있다면 이 종목은 좋은 투자 대상이 되는 것이다.

이때 주당 순자산의 정확한 산출을 위하여 취득한 고정자산을 다시 평가하는데 이을 자산 재평가라고 한다.주당 순자산을 가지고 주가순자산배율(PBR: Price Book Value Ratio)를 산출하는데 주가를 1주당 순자산액으로 나눈 값이다. PBR이 1보다 높으면 자산가치 대비 주가가 높다는 것이고 1보다 낮으면 자산가치 대비 주가가 낮다는 것이다.

특히 PBR이 동일 산업군의 다른 기업들에 비해 현저히 낮은 기업은 왜 자산가치를 인정 받지 못하고 있는지를 생각해 보고 특별한 이유가 없다면 정당한 가치 인정으로 향후 주가는 상승을 할 것이라고 본다. 순자산 가치가 지속적으로 높아지는 기업은 즉 장부가치가 높은 기업은 이익도 높은 비율로 증가시킬 수 있어야 하고 장기간의 장부가치 증가는 그에 비례하여 기업의 내재가치와 주가를 높여준다고 보는 전문가들도 많이 있다.

Leave a Reply